협회소식

25세기 경영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할 해양기업교류해양산업 진흥!

미래 신해양가치 창출을 통한 해양기업의 위상제고!

협회소식

협회자료실

제22회 바다의 날,‘함께하는 바다, 다시 뛰는 바다’

  • 관리자
  • 2017-05-31 10:45:02
  • hit656
  • 112.121.26.180
- 5월 31일 전북 군산시 새만금 신시도에서 기념식 개최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5월 31일(수) 오전 10시 전북 군산시 새만금 신시도에서 ‘함께하는 바다, 다시 뛰는 바다’를 주제로 제22회 바다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996년 시작된 바다의 날(매년 5월 31일)은 국민들에게 바다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해양수산인들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지정된 국가 기념일이다. 올해 바다의 날 기념식은 환황해 경제권 중심지로의 새로운 도약을 앞두고 있는 새만금에서 열린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 송하진 전라북도 도지사, 문동신 군산시장을 비롯하여 바다 의인(義人), 해양수산 관계자와 지역주민 등 2천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해경의장대의 축하 공연 등 식전 행사 이후 바다헌장 낭독, 기념사, 축하 공연 순으로 진행되며, 기념사에 앞서 해양수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 포상 수여식을 갖는다.

최고의 영예인 ‘금탑산업훈장’ 수상자로는 40여 년 간 선원 직업 표준능력 개발, 승선 예비역제도 확대 등 선원 권익 보호와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온 한국해기사협회의 임재택 前회장이 선정되었다. ‘은탑산업훈장’은 국제 해양공동연구를 수행하여 우리나라 극지 진출의 발판을 마련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의 강성호 책임연구원과, 한진해운 사태로 인한 환적화물 이탈을 막는 데 앞장서고 도선질서를 개선하여 해운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흥아해운(주)의 이환구 부사장이 받는다.

아울러, 이번 행사에는 ‘바다 義人’으로 ‘02년 제2연평해전에 참전하여 오른발을 잃고도 복무중인 합동군사대 이희완 중령과 ’11년 아덴만의 여명 작전 시 총상을 입은 現해군교육사 안보교육담당관 석해균 선장 등이 함께 참석하여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행사 당일 기념식장에 마련한 해양수산 특별전시도 또 다른 볼거리이다. 위그선, 무인선박, 수중 로봇·드론 등 해양 4차 산업 대표 성과물과, 해저 가상체험, 바다날씨 일일 캐스터 체험 등 다양한 전시물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다.

한편, 기념식 전후 바다주간(5.26~6.6) 에는 지자체 등 34개 기관과 협력하여 총 95개의 다채롭고 풍성한 바다 문화·체험 행사를 개최한다. 해양레포츠 체험, 바다 그리기 대회, 승선체험 등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과 함께 해양환경사진전, 해양정화활동, 어린명태 방류행사 등 다양한 행사가 전국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은 “우리 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인 134만 해양수산인의 축제일인 ‘바다의 날’을 통해 더 많은 국민들께서 바다의 매력을 느끼실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이번 바다의 날을 계기로 최근 해양수산업이 겪어 왔던 여러 어려움을 극복하고, 미래로 전진하기 위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해양수산부>

게시글 공유 URL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