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소식

25세기 경영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할 해양기업교류해양산업 진흥!

미래 신해양가치 창출을 통한 해양기업의 위상제고!

협회소식

협회자료실

올여름 연안여객선 이용객 474만 명, 작년대비 12%↑

  • 관리자
  • 2016-09-06 09:16:38
  • hit415
  • 27.112.246.62
올여름 연안여객선 이용객 474만 명, 작년대비 12%↑
- 가장 인기 있는 섬 휴가지는 제주도, 울릉도, 욕지도 順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 이하 해수부)는 올해 6~8월 휴가철 연안여객선 이용객이 474만 명으로 집계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422만 명)보다 약 12% 증가한 수치다.

 

  올여름 기록적인 폭염에도 불구하고 이처럼 여객선 이용률이 증가한 것은 작년 상반기 메르스 발생에 따른 기저효과도 있으나, 그간 정부와 선사의 여객선 안전대책 추진과 여객 서비스 개선 노력, 집중적인 홍보 마케팅 등에 따라 국민의 여객선에 대한 신뢰와 만족도가 높아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먼저, 정부는 연안여객선 안전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연안여객선 안전관리 혁신대책’을 수립·추진함으로써 국민들이 안심하고 여객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여객 선사들은 강화된 여객선 안전관리기준을 성실히 이행하고, 제주도, 울릉도, 흑산도 등 항로에 대형 여객선을 투입하며, 야간운항을 실시하는 한편, 철도와의 연계 상품도 개발하는 등 고객 눈높이에 맞게 여객 서비스의 고급화 및 다양화를 추진하였다.

 

  특히 국민들이 여객선을 보다 저렴하고 편안하게 이용하도록 전국 카페리, 쾌속선 사업자들은 지난 6월 15일 공동으로 여객선 할인권인 ‘열정! 바다로’를 출시하였으며, 지역별 선사들도 자체 상품을 개발하였다.

 

  ※ ‘열정! 바다로’ : 여객선을 탈 기회가 적은 청소년과 청년층이 섬 여행을 보다 손쉽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상품, 티켓(9,900원)을 구입하면 전국 12개 섬의 여객선 운임을 대폭 할인해줌

 

  한편, 올 여름 여객선 이용객이 가장 많이 찾은 섬은 제주도로, 약 48만 명이 여객선을 타고 제주도를 다녀간 것으로 집계되었다. 이밖에 울릉도(32만 명), 통영 욕지도(23만 명), 신안 홍도(22만 명), 여수 금오도(21만 명) 등도 여름 휴가객의 많은 사랑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오행록 해수부 연안해운과장은 “여객선은 이제 단순한 교통수단을 넘어 국민들의 섬 여행을 견인하는 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라면서, ”앞으로도 섬 여행을 비롯한 해양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하여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여객선 안전 및 서비스 수준을 확보하고 여객선 이용 상품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