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소식

25세기 경영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할 해양기업교류해양산업 진흥!

미래 신해양가치 창출을 통한 해양기업의 위상제고!

협회소식

협회자료실

부산에 해양환경 측정·분석센터 만든다

  • 관리자
  • 2016-08-30 08:55:09
  • hit371
  • 27.112.246.62

- '18년까지 93억 투입, 측정 · 분석 역량 강화 및 실험실 안전 확보 기대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는 국내 해양환경분야의 측정·분석 능력 강화를 위해 올해 8월부터 2018년까지 총 93억원을 투입하여 부산 영도구 동삼혁신지구에 해양환경 측정·분석센터를 건립한다.

부산 동삼혁신지구는 현재 국립해양박물관, 국립해양조사원, 해양수산개발원 등 해양전문기관들이 입주해 있고, 향후 해양과학기술원 이전이 예정되어 있는 등 명실상부한 국내 해양과학분야의 메카로, 센터 건립 시 시너지 효과가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되는 지역이다.

해양환경 측정·분석센터는 해양수질·퇴적물·해양생물 등의 오염도를 측정·분석하는 실험실로, 실험·교정에 관한 국제표준(ISO/IEC 17025)에 따라 연면적 3,160㎡ 규모에 지하 1층, 지상 4층으로 건립할 예정이다. 건립 후에는 해양환경관리공단에 위탁하여 운영한다.

현재는 해양환경교육원의 시설 일부를 실험실로 사용하고 있어 악취, 화재, 폭발 등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번 센터 건립을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여건에서 실험과 교육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센터 내에는 시료 전(前)처리실, 방사성 물질 계측실, 미량금속 및 잔류성 유기오염물질(POPs) 분석실, 해수 및 퇴적물 분석실 등 실험실과 행정·교육공간이 조성된다. 이에 따라 측정·분석은 물론, 정도(精度) 관리*, 측정·분석 인력 교육 등이 모두 센터 내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다.

* 정도관리 : 시험·검사에 필요한 능력 검증 및 측정·분석 자료 검증 등의 제반 조치

특히, 공단이 보유한 분석장비를 유관기관에 개방하고,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해양환경 아카데미 개최, 측정·분석업무 담당 실무자 교육 등 실험·실습 위주의 교육을 대폭 확대하여 국내 해양환경 측정·분석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서정호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과장은 “동 센터 건립으로 우리나라의 해양환경분야 측정·분석 수준이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정확한 데이터에 기반을 둔 과학적인 정책 수립을 위해 관련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출처:해양수산부>

게시글 공유 URL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