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소식

25세기 경영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할 해양기업교류해양산업 진흥!

미래 신해양가치 창출을 통한 해양기업의 위상제고!

협회소식

협회자료실

해양조사원, 완도항 해저지형조사 완료

  • 관리자
  • 2015-10-30 08:48:26
  • hit556
  • 1.221.99.115

해양조사원, 완도항 해저지형조사 완료

- 완도항 부근 사주 수심, 6년 새 0.2~0.5m 더 깊어져 -

 

  국립해양조사원 남해해양조사사무소(소장 신명식)가 남해안 마산항, 완도항 일대에 대한 정밀수로측량을 완료했다. 이번 해저지형조사는 지난 4월 17일부터 10월 13일까지 진행됐다.
 
  조사에는 멀티빔 음향측심기, 해저면 영상탐사기 및 천부지층탐사기 등 최신 측량장비가 동원되어 암초, 노·간출암 등 항해 시 위험물의 정확한 위치와 형상 파악 등 해저지형 전반에 대한 정밀조사가 이루어졌다.
 
  2009년에 측정한 결과와 비교하면, 당시 완도항과 신지도 사이 항로 부근에 있는 사주*(길이 1.2km, 폭 0.3km, 높이 11m)의 가장 높은 부분의 수심은 2.1m였으나 이번 조사 결과 4.7m로 수심이 2.6m 더 깊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 파도나 연안류의 작용으로 인해 해안이나 하구부근에 발달하는 모래나 자갈의 퇴적지형으로 일반적으로 가늘고 길게 이루어짐

 

  사주의 새로운 최저 수심은 3.3m로 과거 최저 수심 지점으로부터 북서쪽으로 240m 떨어진 위치이다. 사주의 전체적인 수심은 0.2~0.5m 깊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해양조사원은 완도항 출입항로 부근에 위치한 사주가 변화되는 것으로 조사됨에 따라 주기적인 조사를 실시하여 모니터링을 할 예정이다.

 

  남해해양조사사무소 관계자는 “국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정부 3.0 시책에 따라 정밀조사 결과는 해도와 수로도서지 등에 반영되어 선박 안전항해와 어업활동 지원에 큰 도움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출처 : 해양수산부) 

게시글 공유 URL복사